HOME > 홍보센터 > 언론기사
전체게시물 : 26      
제목 투자자문 시장에도 `핀테크`바람 등록일 2015. 12. 01

투자자문업계도 핀테크 바람이 불고 있다. 로보 어드바이저 기반 자산관리 서비스다. 

케이클라비스투자자문(대표 구재상)과 블랙넘버스투자자문(대표 유승록)은 ‘로보 어드바이저’를 도입해 투자자문사업에 핀테크를 접목한다고 30일 밝혔다. 

양사는 이를 위해 핀테크 선도기업 씽크풀(대표 김동진)과 ‘퀀트 및 로보어드바이저 연계사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 

씽크풀은 기업 가치분석을 기반으로 하는 퀀트 콘텐츠를 키움증권 등 10여개 증권사에 제공하고 있다. 

로보 어드바이저는 로봇을 뜻하는 로보와 자산관리전문가를 의미하는 어드바이저의 합성어다.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이용해 자동으로 자산과 리스크를 관리해주는 서비스다. 로보 어드바이저 기반 자산관리서비스는 투자의사 진행이 자동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기존 고액 자산가만이 영위하던 VIP 자산관리 서비스 영역을 온라인을 통해 대중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김동진 씽크풀 대표는 “이제 투자자문도 핀테크 기반 서비스 등장을 알리는 사례”라며 “내년도 로보어드바이저를 활용한 서비스가 본격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사진
보도기사 http://www.etnews.com/20151130000364
씽크풀, 핀테크 얼라이언스로 유럽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 추진
씽크풀, 로봇(인공지능) ‘주식투자 통합 로봇시스템’(RASSI) 구축 완료